등산모자 구매 및 관리요령을 알아보자 (여름, 사계절)

등산을 아주 쪼~끔 다니는 입장에서 등산모자에 대해서 생각해 봤습니다. 등산모자하면 사람들은 보통 패션을 먼저 생각합니다. 하지만 등산모자는 등산을 하는데 있어서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그리고 등산모자의 종류에 따른 선택요령과 관리방법에 대해서도 생각해봤습니다.



등산모자의 역할

 산행을 하게되면 변덕스러운 날씨때문에 등산객들은 체온조절을 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우선 등산복으로 체온을 조절합니다. 하지만 우리 몸에서 가장 열을 많이 소모하고 빼앗기는 부분이 머리입니다. 겨울철에 모자를 착용하지 않으면 차가운 바람과 낮은 기온으로 머리부분에서 체온이 급감하게 되어 금방 체력이 소모되어 버립니다.

여름철에는 뜨거운 태양과 자외선을 차단하기 위해서 반드시 등산모자가 필요합니다. 장시간 자외선에 노출되게 되면 어지러움증과 구토가 유발됩니다.  또한 여름철에는 날파리, 모기 등 날벌레들이 산행중에 쉴새 없어 달라듭니다.  모자는 날벌레들의 비행각도를 조절하기도 합니다. 그래서 여름철에는 캡모자 보다는 챙이 있는 햇모자를 착용하는 바람직 합니다.





등산모자의 종류

캡모자 : 앞에만 챙이 있는 모자로서 목 뒷부분은 커버하지 못합니다. 겨울철 산행이나 장시간 산행에는 바람직 하지 않으며 보통 봄,가을에 가까운 산행이나 가벼운 트래킹할때 많이 착용하는 아웃도어 모자입니다.


햇모자:  원형의 챙이 있는 모자로서 사파리 모자라고도 합니다. 여름철에 등산객들이 많이 씁니다. 날벌레들을 막아주고 햇빛과 자외선도 많이 차단해 줍니다. 누구나 대충 써도 등산복과 어울리는 모양의 모자로서 등산객들이 가장 좋아하는 모자입니다.  하지만 땀을 잘 흡수해주지는 못하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손수건으로 머리띠를 하고 난 후에 햇모자를 착용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고소모(방한모자): 고소모의 가장 큰 특징은 털이 많다는 것이고 귀까지 완전히 덮는 모자 입니다. 고소모는 혹한의 추위에 등산을 할때 매우 좋습니다. 한 겨울 설악산이나 덕유산 산행을 하게 되면 추위는 둘째치고 엄청난 바람으로 인해 고생을 많이 합니다. 이럴때 바로 이런 고소모가 딱 입니다. 북한 군인 모자처럼 생겼는데 방풍과 방수가 좋은지를 꼭 확인한 후에 구매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즉 고어텍스 제품이 좋다는 말입니다. 낚시 하시는 분들도 많이 착용합니다.

바라클라바: 눈 빼고는 얼굴 전체를 감싸는 모자입니다. 경찰 특공대나 특수부대 군인들이 뒤집어 쓴 것 같은 모양입니다. 저는 이것을 써본적이 없어서 정확히는 잘 모르겠습니다. 전문 등반대가 K2나 에베레스트 같은 곳을 등반할때 착용했던 것 같기도 하고 웬지 강도나 도둑들이 많이 쓸 것 같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등산모자의 관리 요령

등산을 하게 되면 가장 땀이 많이 나오는 부위가 바로 머리입니다.  모자는 등산내내 머리에서 나오는 땀을 그대로 흡수하기 때문에 등산후 바로 세탁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만약 그대로 두게 되면 염분이 모자의 조직을 부식시키고 변색시키기도 합니다. 또한 요즘 좋은 등산모자들은 구김방지 기술도 들어가 있는데 땀에서 나오는 염분은 이 기술도 무력화 시킵니다.




등산모자 선택 요령

캡모자는 길이 조절하는 부분이 있는지 확인하시고 안쪽에 망사가 있어서 통풍이 잘되는 제품인지가 중요합니다. 또한 앞 챙의 길이 너무 길어서 시야를 방해하지 않는 지를 살펴봐서 선택합니다. 


햇모자는 구김방지가 되는지, 4계절용인지 여름철만 사용할 수 있는 것이지 확인하고, 끈 부분을 자세히 봐서 튼튼한지를 확인합니다. 햇모자는 항상 끈이 말썽을 부리더군요. 색깔도 중요합니다. 검정색 계통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햇빛을 흡수해서 아무래도 더 더운감이 있습니다.

고소모는 앞에서도 언급했듯이 방풍과 방수가 가장 중요합니다. 고어텍스로 된 제품이어야 합니다.  그리고 고소모는 가급적 한번 착용해보고 구매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자신의 얼굴과 사이즈가 약간만 차이나도 좀 갑갑하거나 헐렁해져서 불편합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vanxy..




LIFE/산행 여행 운동 다른 글

댓글 0

*

*